주요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

늘 가까운 곳에서 청양군민의 건강을 지켜드립니다.

감염병/예방접종

B형주산기감염

  • 주산기감염이란?

    B형감염은 환자의 혈액을 수혈받거나, 비위생적인 주사기 사용, 성적접촉 등과 같이 환자의 혈액이나 체액을 접촉한 경우에 전파됩니다. 이중 특히 분만시 체약이나 혈액을 통해 아기에게 전파되는 경우를 '주산기감염'이라고 합니다.

  • 주산기감염을 반드시 예방해야 하는 이유

    신생아기 때 B형간염에 감염되면 90%이상 만성보균자가 됩니다. 만성보균자는 겉으로 들어나는 증상은 없지만 아이가 나중에 성인이 되면 간암, 간경화 등 각종 간질환에 걸릴 확률이 매우 높습니다.

산모B형간염주산기감염예방사업 안내

  • 산전진찰시
    1. ① B형간염 검사결과를 반드시 확인합니다.
    2. ② 만약 자신이 B형간염보균자라면 검사결과지 사본을 보관하는 것이 좋습니다.
    3. ③ 검사한 기관과 다른곳에서 분만을 하게될 경우 검사결과지를 제출하면 재검사에 소요되는 시간을 절약할 수 있으므로 신생아는
          더욱 신속한 예방처치를 받을 수 있습니다.
  • 아기가태어난 직후
    1. ① 산부인과에서 B형간염 예방접종과 면역글로블린을 접종받습니다.
          이때의 비용은 국가에서 부담하므로 접종비를 내실 필요가 없습니다.
    2. ② 분만기관에 『개인정보 제공동의서』를 제출하시기 바랍니다.
  • 아기가 생후 1개월이 되면

    B형간염 예방접종(2차)을 반드시 맞혀야 합니다.

  • 아기가 생후 6개월이 되면

    B형간염 예방접종(3차)을 반드시 맞혀야 합니다.

  • 아기가 생후 9~15개월이 되면
    1. ① 아이의 몸에 간염 항체가 생겼는지 반드시 검사하도록 합니다.
    2. ② 만약에 항체가 생기지 않았다면 소아과 의사와 상의하십시오.
담당부서 :
보건사업과
담당자 :
한보름
연락처 :
041-940-4525
최종수정일 :
2015-03-18 22:19
만족도조사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?